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전국/종합 | 경기/종합 | 용인/종합 | 사건/사고 | 기관/단체
경기/종합    |  정치/경제  | 경기/종합
도, 민원실 등 공공기관에 인체유해 물질 비스페놀A 함유 순번대기표 없애기로  
○ 인체유해물질 비스페놀A 함유한 감열지 사용 제한 추진
- 민원실, 주민센터 등 800여개 공공기관에 협조 요청. 준비되는 대로 시행

- 비스페놀A 프리제품으로 교체 추진

- 민간은 5대 시중은행과 3대 대형마트에 사용 자제 권고키로

○ 정부 규제 전이라도 선제적으로 도민 건강 위해 요소 제거위해 사용제한 추진
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
작성자 뉴스경기 작성일 20-11-20 14:49
 

경기도가 인체에 유해한 비스페놀A(BPA) 성분이 들어있는 영수증, 순번대기표 등 이른바 감열지에 대한 사용제한을 추진한다.

 

22.jpg대기표를 뽑는 모습 (자료사진)

 

 

20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내년 상반기로 예정된 정부의 비스페놀A 함유 감열지 규제 제도 시행 이전에 경기도와 도 산하 공공기관, 시군을 대상으로 비스페놀A 함유 감열지 교체를 추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도는 20일 도 전체 800여 곳에 달하는 민원실과 주민센터, 공공기관에 사용 중인 감열지에 대해 비스페놀A가 포함됐거나, 포함여부가 미확인된 제품은 비스페놀A가 없는 제품으로 교체하도록 공문을 보냈다. 해당 기관은 제품 확보가 되는 대로 즉시 시행에 들어갈 예정이다.

 

민간부분 사용 감소를 위해서는 5대 시중은행과 3대 대형마트에 비스페놀A 포함 감열지 사용 자제를 권고할 방침이다.

 

감열지란 특수 코팅 기술을 활용해 열을 가하면 글자나 이미지가 표현되는 종이로 일상생활에서 흔히 사용하는 영수증, 순번대기표, 영화관 티켓, 라벨지 등에 광범위하게 사용 중이다.

 

문제는 이 제품 중 일부에 유해화학물질인 비스페놀A가 사용된다는 것. 비스페놀A는 내분비장애물질(환경호르몬), 생식독성물질로 알려져 있으며 친유성(親油性, lipophilic) 성질을 가지고 있어 핸드크림이나 화장품을 바른 피부와 접촉할 경우 비스페놀A가 피부에 흡수될 우려가 있다.

 

일본, 대만, EU, 미국 일부 주에서는 이에 대한 사용금지나 사용제한을 하고 있으나 우리나라에서는 아직 이에 대한 규제 기준이 없다. 정부에서는 현재 산업통산자원부에서 비스페놀A 관련 연구를 진행 중이며 내년 상반기 중 규제기준을 마련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엄진섭 경기도 환경국장은 “도민들의 건강을 해칠 수 있는 생활환경 속 건강위험요소를 선제적으로 찾아내 조치를 한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면서 “ 도민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공유하면서 도민건강 지킴이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라고 말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정치/경제의 최신글
  “나눔으로 희망을 이어주세요”
  용인시, ‘농촌자원사업 경진대회’ 우수기관 선…
  용인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 용인디지털산업진흥원…
  용인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교육문화국 행…
  용인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 각 구청, 35개 …
  용인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수능시험 후 아웃리치 …
  이천시, 국비 5,860여억원 확정으로 사통…
  미세먼지 종합대책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4.16 민주시민교…
  용인시, 자율방재단에 방역용 소독기 7대 지원
뉴스경기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제휴문의요청   |    오시는길
  • 뉴스경기 | 용인시 처인구 용문로 30-8, 1층 129호(역북동) | 제보광고문의 031-321-8147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2.7.23 | 등록번호 경기 아50459호 | 발행인 최 재은 | 편집인:최 재은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 재은 | E-mail:yitn@daum.net
    Copyright© 2012~2020 뉴스경기 All right reserved
    031-321-8147
    기사제보, 제휴, 광고 전화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