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환경/건강 | 여행/웰빙 | 연예계소식 | 스포츠소식
환경/건강    |  연예/스포츠/건강  | 환경/건강
추석 물류대란, 허리디스크 부른다  
국토부, 추석 택배물량 전년 대비 30%이상 증가 예상
허리디스크 치료에 15분 내외의 시술 선호
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
작성자 최재은 작성일 20-09-23 13:52
 
추석이 다가오면서 배송전쟁이 시작됐다. 지난 910일 국토교통부는 코로나19로 인해 택배물량이 올해 상반기인 20201~6월에만 16억 박스로 전년 대비 20%가 증가했고, 추석 성수기에는 전년 대비 30% 이상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이번 추석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정부에서 고향을 방문 자제 캠페인을 벌이면서, 가족·친지에게 보내는 택배물량이 더욱 많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6.jpg
김도영 교수
 
 

이런 물류대란은 허리 통증과 연결될 수 있다. 무거운 상품을 분류하고 차에 싣고, 장시간 운전 등 배달하는 과정에서 허리를 많이 쓰게 되면서 허리에 과도한 외력이 가해지고 통증이 발생한다. 이러한 통증이 지속됨에도 불구하고 허리에 계속 무리를 가하면 디스크가 돌출되는 등 척추 질환을 부를 수 있다.
 

정부는 이번 추석 배송을 위한 업계 간담회에서 추석명절 성수기·코로나 대응 택배물량 관리강화 및 종사자 보호조치 권고사항(2)’을 발표하고, 종사자의 건강관리 등을 권고했다.
 

연세스타병원 김도영 원장은 여러 연구 결과에서 무거운 물건을 많이 드는 직업, 운전을 많이 하는 분들, 흡연하는 분들에서 허리디스크의 위험성이 높다고 보고되고 있다. 허리디스크는 탈출된 추간판이 주변의 신경조직을 압박하면서 나타 난다.”고 전했다.
 

허리의 요통 또는 다리가 저리고 아픈 것이 허리디스크의 대표적인 증상이다. 디스크가 걱정된다면 하지 직거상 검사를 통해 주변의 도움을 구해 스스로 진단을 해보는 것도 좋다.
            

허리디스크의 치료는 부담스러운 수술보다는 비수술적 치료를 많이 선호한다. 무릎 밑에 베개를 넣는 침상 안정 방법, 약물치료, 체외충격파, 도수치료, 프롤로 치료 등을 통해 치료를 하기도 하지만, 비수술적 치료인 실시간 선택적 신경차단술, 경막외 신경 성형술 등의 시술을 통해서도 치료가 가능하다.
 

김도영 원장(연세스타병원)허리디스크 환자의 75~80%는 비수술적 치료법 만으로도 호전되는 경우가 많다. 특히 비수술적 치료인 시술은 짧은 시간과 빠른 일상으로의 복귀가 가능하기 때문에 많은 분들이 선호한다. 증상이 심한 경우, 종이에 베이는 것보다 작은 최소침습술로 진행하는 후궁간 내시경 디스크 제거술 등의 수술적 방법을 고려해봐야 한다.”고 치료 방법을 설명했다.
 

척추에는 여러 개의 척추뼈가 있기 때문에 한 번 수술 등의 치료를 받았다고 안심할 수 없다. 손상된 척추뼈에 치료를 받았어도 다른 척추뼈가 아플 수 있기 때문이다.
 

코로나19로 늘어난 집안일, 물류대란 등으로 허리 건강이 걱정된다면 평소 바른 자세를 유지하기 위한 노력과 꾸준한 운동으로 등 근육을 키우기를 권장한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연예/스포츠/건강의 최신글
  경안천 포럼, 용인 경안천 가꾸기 봉사활동 펼…
  수도권 유행 확산된 8월 경기도 코로나19 치…
  추석 물류대란, 허리디스크 부른다
  경기도 독립야구 김동진 선수 KBO 신인 지명…
  도내 하천계곡 불법시설물 선제적 정비했더니, …
  도, 미세먼지 개선 공감대 형성을 위한 ‘도민…
  “혈압·혈당·콜레스테롤 챙겨 시민건강 지킨다”
  도, 태풍 ‘바비’ 대비 비상단계 최고 수준인…
  연세스타병원 권오룡 대표병원장, "오십견, 누…
  경기도 여성비전센터, 함께하는 ‘1인 가구 영…
뉴스경기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제휴문의요청   |    오시는길
  • 뉴스경기 | 용인시 처인구 용문로 30-8, 1층 129호(역북동) | 제보광고문의 031-321-8147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2.7.23 | 등록번호 경기 아50459호 | 발행인 최 재은 | 편집인:최 재은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 재은 | E-mail:yitn@daum.net
    Copyright© 2012~2020 뉴스경기 All right reserved
    031-321-8147
    기사제보, 제휴, 광고 전화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