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환경/건강 | 여행/웰빙 | 연예계소식 | 스포츠소식
환경/건강    |  연예/스포츠/건강  | 환경/건강
국민 절반 코로나19 우울감 호소… ‘멘탈데믹(mentaldemic)’에 대비해야  
○ 경기연구원, 코로나19로 인한 정신건강 설문조사 실시… 국민 47.5% 우울감 호소, 경기도는 47.6%로 평균, 대구시민 65.3%로 가장 높고 수면장애는 30.6%에 달해
○ 코로나19로 인한 국민 스트레스는 메르스의 1.5배… 경주지진과 세월호 참사 등 타 재난보다 높은 수준
○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못지 않게 국민 정신건강에도 상당한 악영향… 국민 맞춤형 심리정신 회복지원 프로그램 등 필요
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
작성자 김소희기자 작성일 20-05-19 15:56
 
[뉴스경기] 코로나19 장기화로 우리나라 국민 47.5%는 불안/우울감을 경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 ‘코로나 블루’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한 만큼 코로나19는 국가적 차원에서 전 국민적 트라우마를 안겨주고 개개인의 정신건강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는 진단이다.
 
24.jpg
 
경기연구원은 지난 4월, ‘코로나19로 인한 국민 정신건강 설문조사’(신뢰수준 95%, 표본오차 ±2.53%)를 실시했다.
 
전국 17개 광역시도 15세 이상 1,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코로나19로 인해 ‘다소’ 불안하거나 우울하다고 응답한 비율은 45.7%에 달했다. ‘매우 심하게’ 느끼는 비율은 1.8%로 나타나 전체적으로 절반 가까운 국민이 불안감이나 우울감을 호소했다.
 
연령대가 증가할수록 비율은 높아져 50대 52.2%, 30대 46.5%, 10대 40.0%가 불안/우울하다고 응답했다.
 
직업별로는 전업주부가 59.9%로 가장 높았고, 자영업자(54.3%), 계약직 근로자(53.4%), 중고등학생(46.8%), 무직자(46.7%)가 뒤를 이었다.
 
대구시민의 불안/우울감은 전국 평균보다 약 20% 높은 65.3%로 나타났다. 부산은 55.4%, 대전은 54.5%이었으며 경기도는 47.6%로 평균 수준이다.
 
국민 20.2%는 코로나19로 수면장애를 경험한다고 말했으며, 대구시민은 그 비율이 30.6%에 달했다.
 
코로나19가 안겨준 스트레스는 메르스의 1.5배, 경주/포항 지진의 1.4배, 중증질환의 1.3배, 세월호 참사의 1.1배 등 타 재난과 비교해 높은 수준이며, 일상생활에 지장을 주는 정도는 5점 척도 기준 4.1점으로 나타나 메르스(2.8점), 경주/포항 지진(2.8점)보다 높은 수준임을 알 수 있다.
 
국민 대부분은 확진자에 대해 위로와 동정을 느끼고 있으며(67.3%), 분노/원망은 16.2%, 무감정은 16.5%로 나타났다.
 
언론에서 코로나19에 대한 소식을 접할 때면 ‘특정 개인/단체의 일탈행동에 대한 원망’이 22.7%에 달했으며, 코로나19가 지속될 것이라는 절망감은 16.3%로 나타났다. 반면, 일선 의료인력에 대한 응원(19.2%), 정부와 방역정책 응원(12.3%) 등 긍정적인 답변도 비교적 높았다.
 
응답자 절반(49.6%)은 코로나19로 인한 심리적 고통을 완화하기 위해 심리정신 지원 서비스가 필요하다고 응답했으며, 이는 30대(53.8%)에서 가장 높았다.
 
조사 결과를 담아 <코로나19 세대, 정신건강 안녕한가!>를 내놓은 이은환 경기연구원 연구위원은 “코로나19는 사회경제적 손실과 경제위기 못지않게 국민 정신건강에도 상당한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국민 트라우마 확산, 즉 멘탈데믹(mentaldemic)에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연구위원은 코로나19로 인한 국민들의 심리정신적 트라우마를 회복하기 위해 ▲계층/대상별 국민 맞춤형 심리정신 회복지원 프로그램 도입, ▲포스트-코로나 자살증가 예방전략 수립 및 심리백신 프로그램 도입, ▲국공립 의료기관의 감염병-정신응급 대응체계 구축을 제안했다.
 
이은환 연구위원은 또한 “경기도는 문화콘텐츠를 활용한 도민 힐링프로그램을 개발・보급하고, 계층・대상자별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연예/스포츠/건강의 최신글
  부천 쿠팡물류센터 관련 3,836명 검사. 9…
  용인환경정의, 탄천과 성복천 물고기 떼죽음 관…
  국민 절반 코로나19 우울감 호소… ‘멘탈데믹…
  도, 매년 12~3월까지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
  내일은 프로야구 선수…독립야구단 2020 경기…
  경기도와 용인시는 물류단지 조성에 환경보호 및…
  “코로나19 확진환자 나왔다는데, 안전한가요?…
  스마트폰 하나로 DMZ 도보여행 즐기자 ‥ 평…
  항산화물질 ‘클로로젠산’ 함량 조사했더니...…
  성남시, 상대원1·3동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뉴스경기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제휴문의요청   |    오시는길
  • 뉴스경기 | 용인시 처인구 용문로 30-8, 1층 129호(역북동) | 제보광고문의 031-321-8147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2.7.23 | 등록번호 경기 아50459호 | 발행인 최 재은 | 편집인:최 재은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 재은 | E-mail:yitn@daum.net
    Copyright© 2012~2020 뉴스경기 All right reserved
    031-321-8147
    기사제보, 제휴, 광고 전화 주세요.